명금산으로 가는 길

2003.07.28 장종권
0 3800


벽골제 남단에서 동쪽의 명금산으로 들어가는 길을 잡았다. 바로 오른편에 명금대의 단야 낭자에 관한 전설이 적힌 입간판이 서 있다. 이 다리 반대편에서 조금만 돌아들어오면 내가 다녔던 벽량초등학교가 있다. 우리는 일년 두 번 꼬박 이 다리를 지나 명금산으로 가슴이 출렁이는 소풍을 다녔다. 신두리 신양리 로 들어서는 길이기도 하다.

Comments

  1.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.